Alocasia

커다란 잎이 매력적인 알로카시아의 꽃말은 '수줍음'입니다.

자랄수록 고개를 빳빳이 세우는 게 아니라, 

아래를 보면서 고개를 숙이는 모습 때문에 '수줍음'이라는 꽃말이 붙여졌나 봐요.


알로카시아의 잎은 코끼리 귀처럼 아주 넓고 크답니다.

새로 나오는 잎은 연한 초록색이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점점 진한 녹색으로 변해갑니다.

오래된 잎은 스스로 떨어져 목대가 되기도 합니다. 

잎을 억지로 떼어내면 목대가 가늘어지기 때문에 

스스로 잎이 떨어질 때까지 기다려주는게 좋습니다. 

물주기

알로카시아는 과습에 취약합니다.

목대가 아주 단단한 식물인 알로카시아는 목대에 많은 물을 머금고 있어요.

이러한 목대가 흐물해지면 과습이라고 생각하시면 되는데

조금씩 자주 물을 주는 것 보다는, 흙이 바짝 말랐을 때 흠뻑 주세요.


일조량

햇빛이 부족한 경우, 잎이 아래로 많이 처질 수 있습니다.

직사광선을 피하고 간접광이 많이 드는 환경에서 키워주세요.


온도

알로카시아는 따뜻한 환경에서 잘 자랍니다. 

15도 이상의 온도를 유지해주세요.


floating-button-img